상단여백
HOME 뉴스 해병대
선배 전우 헌신 기념하며 ‘전력 질주’
해병대6여단 장병들이 9·28 서울수복 의의를 되새기며 마라톤을 하고 있다.

해병대6여단, 서울수복 기념 마라톤

28.9km·9.28km··· 의미 담아 코스 구성

해병대6여단은 26일 백령도에서 서울수복 73 주년율 기념하는 □tc}톤 챌린지를 진행 했다.

이번 행사는 인천상륙작전으로 반격의 교두보를 마련한 뒤 수도 서울을 탈환한 해병대 선배 전우의 헌신을 기념하고, 서북도서 수호를 위한 결전 의지를 다지기 위해 계획됐다

여단은 1950년 9월 28일 완료된 서울 수복작전 의미를 담아 28.9km·9.28km 등 다양한 코스를 구성했다. 참가 장병들은 수준에 맞는 코스를 선택해 마라톤을 했다

이날 챌린지에는 악천후를 뚫고 300여 명의 징병이 참가했다. 장병들은 9·28 서울수복의 의의를 되새기며 코스를 달렸다 약 3시간 만에 모두가 완주하며 행사는 종료됐다.

여단은 마라톤 전 구간에서 안전통제를 하고, 곳곳에 의무요원을 배치해 장병들의 안전과 건강을 책임졌다.

행사에 참여한 정영웅 중위는 ‘해병대의 명예로운 역사인 9·28 서울수복을 기념하는 이번 챌린지를 위해 지난 두 달간 체력 단련에 매진했다" 며 "마라톤을 통해 스스로의 한계를 극복하고 보다 강한 해병으로 거듭난 것 같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해병대 사령부 제공】

무적해병신문  rokmcnews@naver.com

<저작권자 © 무적해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무적해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