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방 안보
평화를 수호하는 해병대, 국민의 해병대!해병대 제73주년 전 서울수복 기념행사 거행
제73주년 서울수복기념행사 해병대 의장대가 시범공연을 하고 있다.

해병대사령부는 지난 9월23일 서울시청 앞 광장과 국립서울현충원에서 해병대전우회중앙회와 공동 주관하고 서울시가 후원한 제73주년 서울수복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6·25전쟁 당시 서울을 되찾으며 대한민국의 자유와 평화를 지켜낸 참전용사의 헌신에 경의를 표하고, 자유와 평화의 의미를 되새기고자 마련됐으며, 참전용사를 비롯해 김계환 해병대사령관, 김의승 서울시 행정부시장, 이상훈 해병대전우회 총재 등 기관 및 보훈/보단체장, 현역 장병 및 예비역, 일반시민 2,000여명이 함께했다.

행사는 전사자 묘역 참배, 참전용사 감사 오찬, 식전 행사, 서울수복 기념식 등으로 구성됐다. 국립서울현충원 21번 묘역에서 진행된 전사자 묘역 참배에서는 참전 용사와 해병대 3·4기가 함께 손도장 태극기를 제작해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이어 서울광장에서 열린 서울수복 기념식은 △참전용사 입장 및 소개 △유엔 참전국 국기 입장 △태극기 게양 퍼포먼스 △국민의례 △기념 영상 시청 △참전용사 당부 말씀 △해병대사령관 기념사 △주요 내빈 축사 △기념 및 축하공연 △해병대가 제창 순서로 진행됐다.

해병대는 이날 행사장에 군악·의장대 시범을 비롯한 식전 행사, 해병대 특성화 훈련 가상현실(VR) 체험, 수색부대 특수장비 및 완전무장 체험, 유해 발굴 전시 및 시료 채취 홍보, 안보 사진전 등 다양한 부스를 마련해 서울시민과 함께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계관(해병중장)사령관은 기념사에서 “1950년 9월 28일, 해병대가 수도 서울에 다시 자랑스러운 태극기를 하늘 높이 올린 역사적인 순간 뒷면에는 수많은 분의 고귀한 피와 땀, 눈물이 있었다는 것을 우리는 잊지 말아야 한다”며 “앞으로도 해병대는 참전 영웅의 위국헌신 정신을 깊이 새기고 국민의 군대로서 대한민국의 평화로운 내일을 강한 힘으로 지켜나가겠다”고 말했다.

단상에 오른 노병, 김영호 해병7기는 참전용사 당부의 말씀에서

“자유는 공짜가 아닙니다, 우리들의 피와 땀이었습니다.

이제 우리들의 사간은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내 생의 마지막으로 당부를 전하고 싶습니다.

날마다 더 새로운 자유 대한민국을 만들어주세요.”라고 말했다.【박흥배 보도국장】

기념사를 하고 있는 김계환 해병대 사령관과 회고사를 하고 있는 김영호 노병(해병 7기)
제73주년 서울수복기념행사에서 국기를 향해 경례하고 있다.
제73주년 서울수복기념행사 해병대 장병들이 서울도서관 옥상에서 태극기 게양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제73주년 서울수복기념행사에서 참전용사들이 국기를 향해 경례하고 있다.
행사에 참석한 해병대 장병들(제2사단)
리틀엔젤스 예술단이 22개 참전 국기를 활용한 공연을 하고 있다.
제73주년 서울수복기념행사에 참석한 참전용사들
제73주년 서울수복기념행사에서 국기가 계양되고 있다
제73주년 서울수복기념행사에서 참전국가 국기가 입장 하고 있다

 

 

 

박흥배 기자  phb7439@hanmail.net

<저작권자 © 무적해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흥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