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전우소식
해병대전우회 경북연합회 휴일 반납하고 집중호우 피해지역 복구경북·대구·울산 해병대연합회원 100여 명 복구 지원에 힘 모아
해병대전우회소속 경북도연합회원, 대구시연합회원, 울산시연합회원 등 100여명이 지난 23일 휴일을 반납한 채 경북 봉화군 춘양면 수해 현장을 찾아 복구 봉사활동을 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해병대전우회 경상북도연합회(회장 송인기) 지난 23일 이번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봉화군 춘양면 일대 수해지역을 방문해 수해복구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해병대전우회 경북연합회원 60명, 대구시연합회원 30명, 울산시연합회원 10명 등 100여명이 휴일을 반납한 채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농가와 농경지 복구 작업에 구슬땀을 흘렸다.한편, 해병대전우회 경상북도연합회는 1997년 창립해 현재 22개 시군지회와 13,000명의 회원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울진 산불진화, 힌남노 피해복구 지원 등 지역 내에서 일어나는 모든 대형재해가 발생할 때마다 복구활동에 빠르게 대응하며 다양한 봉사활동을 실천해오고 있다.

송인기 회장은 대구와 울산연합회 회원들이 수해현장을 방문해 복구 작업에 참여하게 되어 감사함을 전하고, 복구 작업 시 안전을 생각하며 작업을 해줄 것을 당부하고 수해피해 지역이 빠른 시일 내 복구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박흥배 보도국장】

경북 봉화군 춘양면 수해 현장을 찾아 복구 봉사활동을 하고 있는 해병대전우

박흥배 기자  phb7439@hanmail.net

<저작권자 © 무적해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흥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