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해병대
물바다 된 포항에 해병대 상륙돌격장갑차 떴다..해병대 1사단 '고립 주민' 구출 작전
해병대 1사단 '고립 주민' 구출 작전

제11호 태풍 '힌남노' 북상으로 많은 비가 내리면서 경북 포항시 남구 청림동 일대가 침수된 가운데,  해병대 1사단이 고립이 예상되는 주민을 구조하기 위해 한국형 상륙돌격장갑차(KAAV) 2대와 고무보트(IBS) 3대를 투입했다.

6일 해병대 1사단에 따르면 해병대는 오전 6시 30분부터 장갑차에 남부소방서 구조요원을 태워 청림초등학교 일대에 출동해 민간인 구조 작전을 벌이고 있다.

해병대가 공개한 영상에는 물이 허리까지 차오른 도로에서 대원들이 수색 작업을 하는 모습이 담겨져 있으며, 해병대는 이후 지역 내 고립되어 구조를 필요로 하는 인원을 수색할 예정이다.

해병대 1사단 관계자는 "유사 시 언제 어디든 민간 피해복구 작전에 투입해 즉시 임무를 수행할 만반의 준비를 갖추고 있다"고 전하며, 고무보트 운용 병력은 만일의 사태가 발생하면 즉시 출동한다고 말했다.

이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네티즌들은 "든든하다" "너무 감사하다" 등 찬사가 쏟아졌다.

힌남노로 포항에는 이날 시간당 100mm 안팎의 폭우가 쏟아지면서 도심 곳곳이 물에 잠겼다.

해병대 1사단 '고립 주민' 구출 작전

 

무적해병신문  rokmcnews@naver.com

<저작권자 © 무적해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무적해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