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해병대
김계환 해병대사령관 신년사전투임무 위주 실전적 교육훈련으로 정예 해병 육성
김계환 해병대사령관

친애하는 해병대 장병 및 군무원 여러분! 2023년 계묘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해병대 전 장병 및 군무원 모두에게 건강과 행운이 함께하기를 기원합니다.2022년은 우리 해병대가 위기와 도전 속에서 큰 성과를 이룬 한 해였습니다. 올해도 변함없이 해병대 발전을 위해 본연의 사명에 충실한 가운데 그동안의 성과가 더욱 확대되고 발전할 수 있도록 몇 가지 당부합니다.첫째, 선배 해병들의 뜻을 이어받은 승리하는 해병대가 됩시다.선배 해병들이 만든 수많은 승리의 기록과 해병대 정신은 연평도 포격전을 승리로 이끌었으며, 싸우면 반드시 승리하는 상승불패의 상징이 되었습니다. 해병대 전 구성원은 같은 방향으로 나아가는 승리하는 해병대가 되어야 합니다.둘째, 전투임무 위주의 실전적 교육훈련으로 정예 해병을 육성합시다.우리는 강도 높은 교육훈련을 통해 ‘Fight Tonight’ 개념 하에 지금 당장 적과 싸워 이길 수 있는 ‘해병대다운 전투전문가’를 육성해야 합니다. 전투 임무 위주로 현장에서 할 수 있는가에 중점을 두고 실전적인 교육훈련을 실시하기 바랍니다.셋째, 상호존중과 배려를 통해 국민에게 신뢰받는 해병대가 됩시다.해병대의 가장 큰 힘은 사람입니다. ‘존중’ ‘배려’ ‘전우애’를 통해 상호 신뢰하고, 구성원 모두 하나 된 해병대를 완성해 국민에게 신뢰받는 해병대가 되길 바랍니다.2023년은 균형과 소통, 그리고 혁신을 강조하며 시작하겠습니다.우리의 노력이 해병대 발전의 든든한 초석이 된다는 사명감과 뜨거운 열정을 가지고 ‘호국충성 해병대’를 위해 함께 나갑시다. 해병대 전 장병 및 군무원 여러분의 건승과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무적해병신문  rokmcnews@naver.com

<저작권자 © 무적해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무적해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