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해병대
해병대2사단 짜빈동대대, 실전적 훈련
해병대2사단 짜빈동대대 장병들이 박격포 사격 훈련을 하고 있다. 해병2사단

해병대2사단 짜빈동대대는 지난 13일부터 2박3일 일정으로 주둔지 일대 훈련장에서 화력지원태세를 함양을 위해 ‘박격포·개인화기 사격 훈련’을 펼쳤다.이날 훈련에는 장병 60여 명과 60·81㎜ 박격포, K201 유탄발사기 등이 투입됐으며, 훈련에 앞서 장병들은 사격 준비·절차, 총기 분해·결합, 화기별 특성 교육을 받았다.박격포 사격은 제한 시간 안에 일정 발수 이상의 연속사격을 성공하고, 명중률 50% 이상을 기록해야 합격 판정을 받으며, K201은 서서쏴 자세에서 명중률이 절반을 넘어야 하고, 개인화기는 방독면 착용 하 사거리 표적별 명중률 60% 이상을 달성해야 했다.대대는 “전·평시 임무 수행능력을 높이고, 화생방 오염과 같은 악조건에서도 적을 명중시키는 능력을 배양하기 위해 훈련을 추진했다”며 “부대 전투력 수준을 한 단계 더 제고하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고 평가했다. 해병2사단

무적해병신문  rokmcnews@naver.com

<저작권자 © 무적해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무적해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