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해병대
귀신잡는 해병대, 폭설로 고립된 차량 빼내
해병대 제9여단은 크리스마스 이브인 지난 24일 서귀포시 안덕면 광평리 일대에서 제설 대민지원을 전개했다.

해병대9여단은 제주에서 폭설로 고립된 차량을 장병들이 적극적으로 구조에 나서 눈길을 끌고 있다.

제9여단은 크리스마스이브인 지난 24일 서귀포시 안덕면 광평리 일대에서 제설 대민 지원을 전개했으며, 이날 대민 지원은 해병대 9여단 간부가 제주도 재난상황실에 파견돼 제설 장비조차 들어갈 수 없는 지역을 파악하면서 이뤄졌다. 제설 장비가 들어갈 수 있도록 장병들이 직접 삽으로 눈을 치운 것이다.

이에 9여단은 중산간 산록도로 일대에 장병 36명을 투입, 먼저 폭설로 고립된 차량 5대를 구조했다. 이어 당초 작전이었던 차량 및 제설 장비 통행로 확보를 위한 제설 작전을 진행했다.

9여단 관계자는 지자체와 긴밀히 협조해 폭설로 인한 주민 피해를 확인했다”며 “앞으로도 피해복구 필요 시 즉시 현장에 투입될 수 있도록 대비태세를 유지하겠다고 말했다.[해병대 제9여단]

해병대 제9여단은 크리스마스 이브인 지난 24일 서귀포시 안덕면 광평리 일대에서 제설 대민지원을 전개했다.

무적해병신문  rokmcnews@naver.com

<저작권자 © 무적해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무적해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