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해병대
물에 빠진 시민 구한 해병대 이상용 중사
지난 8월 27일 경북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한 해안에서 물에 빠진 피서객을 구한 해병대 군수단 정비대대 소속 이상용(25) 중사(가운데)가 '군수단 명예로운 인물'로 선정됐다. 사진=해병대 군수단 제공

지난 17일 해병대 군수단에 따르면 바닷물에 빠진 피서객을 구한 해병대 간부 이야기가 구조된 남성이 자신을 구한 해병대원에게 감사의 글을 국민신문고에 남기면서 뒤늦게 알려졌다.

지난 8월 27일 경북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한 해안에서 40대 남성이 가족과 물놀이를 하던 중 강한 바람과 파도에 휩쓸려 물에 빠졌다.

같은 장소에서 물놀이하던 해병대 군수단 정비대대 소속 이상용(25) 중사는 날씨가 나빠져 철수하던 중 "살려주세요"란 소리를 들었다.

그는 물에 빠져 허우적대는 남성을 발견하고는 해병대에서 배운 전투 수영을 활용해 신속하게 구조한 뒤 이상이 없음을 확인하고 조용히 현장에서 벗어났다.

묻힐 뻔한 이 사실은 구조된 남성이 최근 국민신문고에 감사의 글을 남기면서 부대에 알려졌다.

이 중사는 "어디선가 '살려주세요'란 다급한 목소릴 들었을 때 몸이 먼저 반응했다"며 "국민과 함께하는 해병대 일원으로서 당연한 일을 했을 뿐"이라고 말했다.

해병대 군수단은 이 중사를 '군수단 명예로운 인물'로 선정해 상장을 수여하고 포상휴가를 줬다.

 

무적해병신문  rokmcnews@naver.com

<저작권자 © 무적해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무적해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