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해병대
해병대특수수색대대, 동해해양경찰청 특공대와 합동 대테러훈련
해병대특수수색대대 장병들이 동해해양경찰청 특공대와 펼친 합동 대테러훈련에서 건물 내부 진입 훈련을 하고 있다. 부대 제공

해병대특수수색대대와 동해해양경찰청(동해해경) 특공대가 강도 높은 합동 훈련으로 대테러작전 수행 능력을 대폭 끌어올렸다.
해병대는 28일 “특수수색대대와 동해해경 특공대가 지난 26일부터 28일까지 강원도 삼척시 해경 선박 대테러훈련장 일대에서 합동 대테러훈련을 전개했다”며 “군·경은 상호 전투기술과 노하우를 공유하며, 대테러 특수임무부대의 합동작전 능력을 향상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작전지역 해상에 있는 민간 선박에 대량살상무기(WMD)가 적재된 상황을 가정해 주·야간 훈련으로 진행됐다. 첩보를 입수한 특수수색대대와 동해해경 특공대는 은밀하게 선박에 접근한 뒤 승선했다. 이어 숨 돌릴 틈 없이 검문검색작전을 펼쳐 테러범을 진압하고 선박을 장악했다.

무적해병신문  rokmcnews@naver.com

<저작권자 © 무적해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무적해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