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해병대
해병대 항공단 창설 추진평가회의 개최
해병대사령부 중회의실에서 열린 전반기 항공단 창설 추진평가회의에서 이승도 해병대사령관과 관계관들이 항공단 창설에 관한 의견을 교환하고 있다.

해병대는 지난 7월 20일 사령부 중회의실에서 내년에 예정된 해병대 항공단 창설의 체계적 준비를 위한 전반기 항공단 창설 추진평가회의를 개최했다.
이승도 해병대사령관이 주관한 이번 추진평가회의에는 해병대사령부 지휘부 및 주요 처·실장 등 20여 명이 참석해 의견을 교환했다.
전력확보 분야에서 관계관들은 항공단 창설의 핵심인 상륙기동헬기 확보 및 상륙공격헬기 사업이 정상적으로 추진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상륙기동헬기는 현재 10여 대를 도입해 포항·김포지역에서 정상 운용 중이며 1단계로 2023년까지 매년 4~6대씩 순차적으로 도입할 예정이다.
이후 2단계로 상륙공격헬기를 도입해 해병대 항공작전의 완전성을 갖추기로 했다.
특히 미 해병대 항공부대와의 교류로 해병대 항공역량 강화 방안을 논의하고, 전반기 추진평가를 통해 후반기 추진과제를 쉼 없이 진행키로 뜻을 모았다.
이승도 사령관은 “명실상부한 한국적 공지기동해병대를 완성하기 위해 항공단을 창설하는 그날까지 중단 없이 힘차게 매진하자”고 관계관들을 격려했다. 【해병대사령부】
 

무적해병신문  rokmcnews@naver.com

<저작권자 © 무적해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무적해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