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전우소식
베트남전적지 탐방 행사 실시월남전참전청룡부대 제주특별자치도유공자회(회장 박태호·해병 224)
베트남전적지 탐방 행사를 가진 월참청룡 제주유공자회
박태호 회장

월남전참전청룡부대 제주특별자치도유공자회(회장 박태호·해병 224)는 지난 9월 18일부터 23일까지 4박6일간 베트남전적지 탐방 행사를 실시했다.
이번 탐방에는 박태호 회장을 비롯한 회원 14명이 참가해 베트남 전적지 순례 길에 옛 전쟁에 참여했던 베트남을 다시 찾아 나섰다.
이들은 호찌민시(옛 사이공)에 위치한 전쟁기념관, 옛 사이공 대통령궁(통일궁)과 호찌민시가지에 비둘기부대 공병중대가 건립한 평화공원 내 팔각정을 둘러보고 구찌터널을 관람했다.
총 연장길이 250km의 지하 3층으로 만들어진 구찌터널은 월맹군의 지하사령부, 각종 부비트랩, 작전회의실 등이 있는 땅굴이어서 당시 전쟁의 현장을 생생히 체감할 수 있었다.
회원들은 다낭시에서 청룡부대기지가 있던 호이안으로 향하던 도중에 디엔반 옆을 지나갈 때 호이안 일대 작전 지역에서 먼저 가신 전우들 생각에 잠시 눈을 감고 마음을 진정시키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50년 만에 찾아온 청룡부대 기지가 있던 자리를 방문한 후 베트남전적지 탐방 행사를 모두 마치고 제주도에 도착했다.
박태호 회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자유세계 평화수호를 위해 베트남에 참전했던 현장을 다시 한 번 찾을 수 있어 매우 뜻 깊었다”고 소회했다. 【이승택 제주주재기자】

 

무적해병신문  rokmcnews@naver.com

<저작권자 © 무적해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무적해병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