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전우소식
해병대전우회중앙회-해군53상륙전대, 합동 자매결연 체결
합동 자매결연을 체결한 해병대전우회중앙회, 해군53상륙전대 참석자들이 국기에 대한 경례하고 있다.

해병대전우회중앙회(총재 이호연)와 해군53상륙전대(전대장 이홍정)가 합동 자매결연을 통해 민·군 협력을 강화하고 해병대와 해군이 ‘한 뿌리 공동 운명체’라는 가치를 공유했다.
중앙회와 53전대는 지난 8월 10일 진해 군항에 정박한 독도함에서 53전대 전 상륙함정(독도함 등 8척)과 해병대전우회 9개 연합회(부산·울산·대전·제주·경북·충북·충남·전북·부사관)의 합동 자매결연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호연 해병대전우회 총재와 이홍정 53전대장을 비롯해 부대 지휘관과 참모, 함장, 연합회장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최신예 상륙함정을 견학한 뒤 상호 교류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체결을 통해 양측은 양군 일체감 조성과 더불어 민·군이 협력해 국민으로부터 신뢰받고 국가안보를 더욱 굳건히 하는 계기가 될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에 앞서 지난 2017년 경남연합회(연합회장 김종훈)는 연합회 차원에서 앞장서 해군 8전단 천자봉함과 자매결연을 체결한 바 있다. 【박흥배 보도국장】

박흥배 기자  phb7439@hanmail.net

<저작권자 © 무적해병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흥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